한글날 ‘훈민정음 반포 571돌’ 경축식 개최

기사입력 2017.10.09 17:21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9일 오전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571돌 한글날 경축식에서 이낙연 국무총리,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 등이 한글날 노래를 부르고 있다.
[
선데이뉴스 모동신 기자] 571돌 한글날 기념식이 9일 오전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개최됐다.
 
이날 경축 기념식은 마음을 그려내는 빛, 한글이라는 주제로 이낙연 국무총리를 비롯해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 김부겸 행정안전부장관 등 정관계 주요 인사와 주한 외교단, 사회 각층 대표, 시민과 학생 등 3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번 행사는 특히 문화재 지킴이, 청년 농업인, 국가 무형문화재 보유자 등 다양한 국민들을 초청하는 한편 인터넷 참가 신청도 접수하는 등 국민 화합의 계기로 준비됐다.
이낙연 국무총리가 9일 오전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571돌 한글날 경축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또한 한글날 경축식 최초로 한글학회의 자문을 받아 경축식 식순을 여는 말(개식)’, ‘애국가 다 함께 부르기(애국가 제창)’, ‘훈민정음 머리글 읽기(훈민정음 서문 봉독)’, ‘축하말씀(경축사)’, ‘축하공연(경축공연)’, ‘한글날 노래 다 함께 부르기(한글날 노래 제창), ‘닫는 말(폐식)’ 등 쉬운 우리말로 바꾸어 진행됐다.
이낙연 국무총리가 9일 오전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571돌 한글날 경축식에서 한글 유공자들을 포상하고 있다.
애국가는 한글학교 선생님과 봉사단원, 다문화가정 2세 어린이 등이 무대에 나와 객석의 모든 참석자와 함께 4절까지 불렀다
한글 유공자 포상은 국어학, 국어문화의 독자성 연구 등으로 국어학 연구의 질적 향상과 한글의 발전에 기여한 송민 교수(80, 국민대학교 명예교수), 스페인에서 한글과 한국학의 발전·진흥에 힘쓰고 있는 안토니오 도메넥 교수(52, 스페인 말라가대학교 교수) 10(개인 6, 단체 4)에게 수여됐다.
 9일 오전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571돌 한글날 경축식에서 한글학교 선생님과 봉사단원, 다문화가정 2세 어린이 등이 무대에 나와 객석의 모든 참석자와 함께 한글날 노래를 부르고 있다.
이어진 경축 공연은 한글을 몰라서 생긴 다양한 에피소드를 뮤지컬로 선보였다. 아울러 한글의 실용성과 우수성을 보여주는 노래 한글, 파어나다를 전 출연진이 합창했다.
 
끝으로 세종대와기념사업회 최홍식 회장(64, )이 주도로 한극 세계호와 너눔.봉사를 통한 정으리로운 대한민국을 기원하며 만세삼창을 외쳤다.
 9일 오전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571돌 한글날 경축식에서 이낙연 국무총리,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 등 정관계 주요인사와 사회 각층 대표, 참석한 시민, 학생들이 만세삼창을 부르고 있다.
9일 오전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571돌 한글날 경축식에서 이낙연 국무총리,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 등 정관계 주요인사와 사회 각층 대표, 참석한 시민, 학생들이 만세삼창을 부르고 있다.
한편 중앙 경축식과 별도로 지방자치단체와 재외공관에서도 훈민정음 반포식 재현, 외국인 대상 우리말 겨루기, 한글 글짓기, 퀴즈대회 등 40여개 행사에 12만여명이 참석하여 범국민적인 경축 분위기를 조성한다.
 
이밖에 광화문광장 주변에서는 한글로 디자인한 옷을 입은 571명이 한글 관련 사적지를 돌며 문화체험을 하고, 국립한글박물관에서는 한글 무늬 옷 만들기, 마술 공연 등 어린이를 위한 문화행사 등 다양한 행사가 이어지고, 서울시청 다목적홀에서는 한글 정책을 주제로 학술대회가 진행됐다.
 
[모동신 기자 korea4703@gmail.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