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꾼”, 주말 극장가 흥행 1위...누적 관객수 168만 돌파

기사입력 2017.11.27 20:56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선데이뉴스신문=김종권 기자]영화 ‘꾼’(감독 장창원)이 주말 극장가를 사로잡았다.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꾼’은 지난 주말인 25일, 26일 94만 7278명을 동원했다. 누적 관객수는 168만 7486명이다.

2위를 기록한 영화 ‘저스티스 리그’  총 관객수 162만1천301명를 개봉 5일 만에 뛰어넘었다.  

‘해피 데스데이’와 ‘토르:라그라로크’는 각각 11만1천645명과 7만9천411명이 관람해 3위와 4위에 올랐다. 이달 9일 개봉한 ‘러빙 빈센트’는 박스오피스 5위에 올랐다.

‘꾼’은 ‘희대의 사기꾼’을 잡기 위해 뭉친 ‘사기꾼 잡는 사기꾼들’의 예측불가 팀플레이를 다룬 범죄오락영화다. 배우 현빈, 유지태, 박성웅, 배성우, 안세하, 나나 등이 출연했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