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민기 불구속 입건...피해자 10여명으로 늘어

기사입력 2018.02.27 14:53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조민기.jpg
배우 겸 전 청주대학교 교수 조민기(52)씨

 

[선데이뉴스신문=정 민 기자]충북지방경찰청은 성추문 논란을 일으킨 배우 겸 전 청주대학교 교수 조민기(52)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충북지방경찰청은 27일 조씨를 강제추행 등의 혐의로 입건, 조만간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하겠다고 밝혔다. 거주지 인근으로 ‘출장 조사’를 벌인 경찰은 조사 진행 결과 현재까지 8명의 피해자 진술을 확보했으며, 곧 10명까지 진술을 확보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한편, 피해 학생들은 청주대 연극학과 11학번을 중심으로 모여 변호사를 선임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진 가운데 조민기의 소속사인 윌엔터테인먼트 측은 이날 조민기의 사과문을 공개했다.

 

조씨는 "모든 것이 제 불찰이고 제 잘못"이라며 "저로 인해 상처를 입은 모든 피해자분들께 진심으로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리며 앞으로 제 잘못에 대하여 법적, 사회적 모든 책임을 회피하지 않겠다"고 사죄하는 글을 남겼다. 그러면서 “남은 일생동안 제 잘못을 반성하고, 자숙하며 살겠다. 앞으로 헌신과 봉사로써 마음의 빚을 갚아나가겠다"고 공개 사과했다.

[정 민 기자 cast2120034@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