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노파밀리아 "피노키아 ; 눈물나라 대모험" 애니메이션 시사회

피노키아를 탄생시킨 피노파밀리아 와 뮤직사운드 콘텐츠 전문회사 스노우엔터테인먼트 의 업무제
기사입력 2018.03.05 11:44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1 (2).jpg

[선데이뉴스신문=김명철 기자]지난 3월3일 노원구청 2층 대강당에서 "피노키아 ; 눈물나라 대모험" 애니메이션 시사회를 가졌다.

시사회 축하를 위해 더불어 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 오승록 서울시 의원, 봉양숙 노원구 의원, 서울시 교원단체 총연합회 전병식 회장님등 많은 분들이 참석 하였다.

 

"피노키아"는 눈물이라는 주제로 아이들에게 꿈과 용기 그리고 협동심과 희망을 주는 아주 따뜻하고 교육적인 내용이다.

피노키아는 울면 코가 길어진다 요즘 아이들은 울고 짜증을 내고 떼를 쓰고 투정을 부리는 아이들이 많다.

잘못을 깨닫고 친구들을 사랑하면 코가 다시 줄어든다.

 

KakaoTalk_20180305_082642956.jpg

눈물, 짜증, 투정은 나쁜 습관이라는 아주 명쾌한 주제로 어린아이들에게 가깝게 다가갈 수 있는 콘텐츠로 많은 관심이 집중된다.

"피노키아"는 한국 순수 창작 컨텐츠이다. 모든 저작권이 한국에 있으며 한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콘텐츠로 이번 시사회를 통해  더욱 커지고 있는 아동 시장의 블루오션으로 첫 발을 내딛였다.

 

'피노키아'의 원작자인 피노파밀리아 이소영 회장, 피노파밀리아 스튜디오 이영원, 송규환, 박이남, 이현희, 윤대원 그리고 포스트프로덕션 스노우엔터테인먼트의 설기태 대표(음악감독)가 콘텐츠 '피노키아'를 위해 뭉쳤다.

 

현재 노원구에 위치한 피노파밀리아 테마파크는 한 해 수많은 어린아이들과 부모님이 찾는다.

sub01_01.png

[문의]02-938-0911http://www.pinofamilia.co.kr

[김명철 기자 kimmc0517@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