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안보실장 정의용 "김정은 정상회담 제안 외 특별메시지 있어"...트럼프에게 전달

기사입력 2018.03.10 11:50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정의용(2).jpg[선데이뉴스신문=김명철 기자]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 정상회담 제안과는 별도로 특별 메시지를 전달한 것으로 전해졌다.

 

정부 고위 관계자는 현지시간으로 9일 워싱턴DC에서 특파원들과 만나 "김정은 위원장이 한국의 방북특사단을 통해 트럼프 대통령에게 특별히 전달해 달라고 한 메시지가 있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특별 메시지에 대해 "정상회담 성사를 위한 신뢰구축의 일환"이라고만 설명하고, 추가 질문에는 "매우 포괄적인 내용"이라고만 답했다.

 

또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등 특사단이 전날 백악관에서 트럼프 대통령을 만나 김 위원장의 '특별메시지'를 구두로 전달하자, 트럼프 대통령은 매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앞으로 북미 양측이 정상회담에 앞서 실무접촉을 할 것으로 전망하면서 양측의 특사 파견과 고위인사 접촉 가능성도 있다고 예상했다

[김명철 기자 kimmc0517@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