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를 노예처럼 부린 인권변호사 A씨 구속 수사요구

기사입력 2018.04.07 10:36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0180406_163920-1_1523003774298_resized.jpg
시민단체 활빈단 홍정식 대표

 

[선데이뉴스신문]시민단체 활빈단 홍정식 대표가 6일 오후 서울 강동경찰서에서 동창인 친구 돈을 빼앗고 상습적으로 때리며 노예처럼 부린 슈퍼갑질 악덕 인권 변호사 A씨를 구속 수사해 엄정 사법처리를 요구했다.활빈단은 내주중 변호사협회에 악덕변호사 징계 등 제명을 요구할 계획이다.

[정 민 기자 cast2120034@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