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경구-문소리 '박하사탕', 26일 디지털 재개봉

기사입력 2018.04.17 00:58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018041609513211011-540x772.jpg

 

[선데이뉴스신문=김종권 기자]배급사 CGV아트하우스는 배우 설경구, 문소리 주연의 영화 ‘박하사탕’(감독 이창동)이 오는 26일 4K 디지털 리마스터링 버전으로 개봉한다고  밝혔다. 

 

‘디지털 리마스터링 프로젝트’는 한국영화사를 빛낸 작품들을 디지털 리마스터링 버전으로 극장개봉하는 CGV아트하우스의 새로운 프로젝트다.  이번 ‘박하사탕’ 4K 디지털 리마스터링 버전 개봉은 CGV아트하우스가 ‘한국영화 헌정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디지털 리마스터링 및 개봉을 지원한다.

 

‘박하사탕’은 마흔 살 김영호(설경구)의 20년 세월을 7개의 중요한 시간과 공간으로 거슬러가는 작품이다. 김영호의 20년 삶을 관통하는 80년 5월 광주의 트라우마를 통해 역사의 상처가 한 개인의 삶을 어떻게 변화시키는지 내밀하게 보여준다. 이 영화는 부산국제영화제 첫 한국영화 개막작(제4회)을 시작으로 칸영화제 감독주간 등 세계 유수의 영화제를 통해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