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기구 의원, 당진지역 스마트공장 활용방안을 위한 토론회 개최

“당진지역 산업단지 스마트공장 보급․확산으로 제조 중소기업 경쟁력 제고해야”
기사입력 2018.04.20 16:48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스마트공장활성화 토론회 사진1.jpg
당진지역 스마트공장 활용방안을 위한 토론회

 

[선데이뉴스신문=신민정 기자]국회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위원회 소속 어기구 의원(더불어민주당·충남 당진)은 20일 오후 3시, 석문국가산업단지에 위치한 충남산학융합원에서 ‘당진지역 스마트공장 활용방안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 

 

어기구 의원이 주최하고 한국산업단지공단 당진지사와 충남산업융합원이 공동주관한 이번 토론회는 스마트공장 지원사업에 대한 이해를 돕고 당진지역 중소기업들이 스마트공장 활용을 통해 실질적 효과를 얻을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정부는 제조업 혁신방안의 일환으로 2022년까지 첨단 디지털기술을 적용한 스마트공장을 2만개 보급한다는 계획을 세우고 추진 중이다.  

 

스마트공장활성화 토론회 사진2.jpg
당진지역 스마트공장 활용방안을 위한 토론회

 

이날 토론회는 어기구의원이 좌장을, 민관합동 스마트공장추진단의 김태형 팀장이 “2018년 스마트공장 지원사업 소개”를 주제로 발제를 맡았다.  

 

토론자로는 삼도알엔티 박효선 상무, 중소기업중앙회 대전세종충남지역본부 김종환 본부장, 공주대 강서익 교수, 중소벤처기업부 기술혁신과 김우순 과장이 참석해 스마트공장 구축사례, 지원사업 개선방안, 스마트공장의 발전방향 등 다양한 측면에서 의견을 나눴다. 

 

어기구 의원은 “이번 토론회는 스마트공장을 도입하고 싶지만 자세한 방법을 몰라 고민하는 당진지역 산업단지 중소기업들을 위해 마련했다”면서 “산업단지가 집중되어 있는 당진지역에 스마트공장이 확산되어 제조 중소기업의 경쟁력 제고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신민정 기자 sundaynews@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