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 국회의장, 폭염 속 근무하는 국회 청소근로자 격려방문

기사입력 2018.07.27 17:03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청소근로자-격려방문(1).jpg
문희상 국회의장이 27일(금) 오후 폭염 속 근무하는 국회 청소근로자를 격려 방문했다.

 

[선데이뉴스신문]문희상 국회의장이 27일(금) 오후, 기록적인 무더위에도 보이지 않는 곳에서 국회 환경을 위해 일하는 청소근로자들을 격려방문 했다. 문 의장은 청소근로자 대기실에 방문하여 간담회를 가지고 청소, 승강기, 시설관리, 조경, 방호 등 총 629명의 현장근무직원에게 수박 등 준비한 과일과 아이스크림을 전달했다.

 

간담회에서 문 의장은 “무더위에 너무 고생이 많으시다. 오늘이 중복인데, 백숙 대접은 어려워 과일이라도 함께 먹고자 방문했다”라며 “여러분들이 안 계셨으면 쾌적한 환경에서 일하지 못했을 것, 여러분들이 있기에 국회가 있다”고 하면서 국회 근로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이에 최창호 청소관리소장은 “업무로 바쁘실텐데 일부러 시간 내주셔서 감사하다. 의장님께서 항상 신경써주시고 도와주셔서 근로여건이 많이 개선되고 있다”라고 청소근로자들을 대표하여 고마움을 전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청소반장단 등 14명, 국회환경노조 간부 4명과 박수현 의장비서실장, 이기우 정무수석비서관, 이계성 국회대변인 등이 참석했다.
 

[신주호 기자 sundaynews1@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