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봉정사 찾은 문재인대통령과 김정숙여사

기사입력 2018.07.30 10:54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TUxGpzUfVMFbt7hCxqYHM4Q25D5wuP4OqETkzX2o.jpg
28일, 문재인 대통령은 유네스코에 등재된 안동 봉정사를 찾았다.[사진=청와대]

 

[선데이뉴스신문]7월 마지막 주말인 28일, 문재인 대통령은 유네스코에 등재된 안동 봉정사를 찾았다.

 

지난 6월 30일 ‘산사, 한국의 산지승원’이 우리나라 열세 번 째 세계유산목록에 등재 소식이 전해졌다. 당시 세계문화유산위원회는 ‘7~9세기 창건 이후 현재까지의 지속성, 한국 불교의 깊은 역사성’이 세계유산 등재 조건인 탁월한 보편적 기준(Outstanding Universal Value, OUV)에 해당한다'고 평가했다. 새로 등재된 곳은 경남 양산 통도사, 경북 영주 부석사, 경북 안동 봉정사, 충북 보은 법주사, 충남 공주 마곡사, 전남 순천 선암사, 전남 해남 대흥사 7개 사찰이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는 휴일을 맞아 유네스코 등록 산사와 산지승원 7개 중 유일하게 가보지 못한 안동 봉정사를 방문했다.

 

봉정사 자현 주지스님과 함께 현존하는 최고의 목조건축물 극락전, 현존하는 다포계 건축물의 최고인 대웅전, 봉정사 수장고에 보관중인 후불벽화 ‘영산회상도’의 아름다움을 감상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7월 30일부터 8월 3일까지 여름휴가에 들어간다.

[신민정 기자 sundaynews@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