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신문연합회, 남서울실용학교·한국강사연구소 교육역량강화 MOU 맞손

기사입력 2018.08.06 16:27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66358_49335_305.jpg

▲ (왼쪽부터) 한국교육신문연합회 이희선 회장, 남서울실용전문학교 빈대욱 학장, 한국강사연구소 주판준 소장


[선데이뉴스] 한국교육신문연합회(회장 이희선), 남서울실용전문학교(학장 빈대욱), 한국강사연구소(소장 주판준)은 교육사업 운영을 위한 다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3일 남서울실용전문학교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에서 이들 기관은 협약에 따라 공동기관의 ▲취업교육 및 취업 활성화 협역 ▲기업교육 및 성인교육의 공동 주최·주관 또는 후원 행사에 상호 협조 ▲교육 및 컨벤션 행사의 인원 구성 등 공동 참여 ▲공동기관의 업무 향상 및 교육 공익 창출에 협력을 추진하기로 약속했다.
 
협약식에서 빈대욱 학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는 과거 산업화 시대에 적합한 암기 위주 교육을 넘어 창의적이며 융합적 사고를 가진 실용 중심의 교육을 요구하고 있다”면서 “이번 교육업계간의 다자간 업무협약으로 인성과 정체성 확립을 위한 실용인문학, 생활법률, 글로벌 인재양성을 위한 외국어 교육 등 다양한 교육콘텐츠를 개발로 ‘1톤의 생각보다 1그램의 실천‘의 전문가 인재양성에 협력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이희선 한국교육신문연합회장(뉴스에듀신문 대표)은 “국내외 50여 교육관련 회원사가 가입돼 있는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4차 산업혁명 인공지능 대비에 맞춰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등 정보통신기술(ICT), IoT, O2O의 융합으로 취업역량 강화와 창업 등 홍보 마케팅 활성화에 노력하겠다”면서 “‘혼자가면 빨리 갈 수 있지만 함께 가면 멀리 갈 수 있다’고 융복합과 협업 비즈니스를 강조했다.


주판준 한국강사연구소장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300여명의 기업교육과 취업, 창업 등 소속 강사, HRD 컨설턴트와 함께 교육자의 소명과 책임을 다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희선 기자 aha080@gmail.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