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배구] 별중의 별, 올스타전 출전선수 발표.

최다득표, 남자부 서재덕, 여자부 양효진~
기사입력 2018.12.31 18:57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선데이뉴스신문=김건우 기자] '도드람 2018-2019 V리그' 프로배구, 올스타전을 빛낼 별들이 결정되었다. 한국배구연맹(이하 ‘연맹’)은 온라인 팬 투표와 전문위원회 추천을 통해 올스타전에 출전할 총 40명의 출전 선수를 선발하였다.

 

올스타전.jpg

[사진=온라인 최다득표를 받은 서재덕 선수(좌)와 양효진 선수 / 제공=KOVO]


지난 12월 7일(금)부터 12월 25일(화)까지 총 19일 동안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된 온라인 팬 투표에서는 올스타팀 당 7명씩 총 28명의 V-리그 스타들이 팬들의 선택을 받았다. 특히 이번 온라인 팬 투표에서는 지난 올스타전 대비 약 13% 증가한 총 122,553표(15~16시즌 : 58,671표 / 16~17시즌 : 94,673표 / 17~18시즌 : 108,872표)가 집계되면서 다가오는 도드람 2018~2019 V-리그 올스타전에 대한 높은 기대감을 보여주었다. 여기에 균형 잡힌 출전 선수 선발을 위해 전문위원회 추천을 통해 총 12명을 선발하였다.


온라인 팬 투표에서는 수원남매가 가장 많은 표를 받았다. 남자부 K-스타의 서재덕(한국전력)이 89,084표를 획득하며 가장 높은 순위에 이름을 올렸고 그 뒤를 이어 여자부 K-스타의 양효진(현대건설)이 87,216표로 전체 2위이자 여자부에서 가장 많은 득표자가 되었다. 서재덕은 올 시즌 개인 한 경기 최다 득점 기록 갱신과 리시브 부문 4위를 기록하는 등 공수 양면에서 팀의 에이스 역할을 하고 있으며 양효진은 17~18시즌에 이어 2시즌 연속 올스타전 최다 득표자로 선정되는 동시에 블로킹 1위를 기록하며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여자부 K-스타의 황연주(현대건설)는 V-리그 출범 이후 개최된 14번의 올스타전에 모두 개근하며 V-리그를 대표하는 스타로서의 위상을 뽐냈으며 남자부 V-스타의 이선규(KB손해보험)는 12번째 올스타전에 참가하게 되었다.


반면에 올스타전에 처음 출전하는 선수들이 눈길을 끈다. 팬 투표를 통해 남자부 K-스타의 김강녕(삼성화재)은 08∼09시즌 데뷔 이후 첫 출전을 앞두고 있고 여자부 V-스타 안혜진(GS칼텍스)은 이번 시즌 주전세터 자리를 꿰차는 동시에 소속팀의 고공행진을 이끄는 활약으로 팬들의 선택을 받았다. 전문위원회 추천을 통해서는 남자부에서 이호건(한국전력), 조재성(OK저축은행)이, 여자부에서는 이원정(한국도로공사), 최은지(KGC인삼공사), 어나이(IBK기업은행)가 올스타전에서 팬들과의 첫 만남을 기다리고 있다.
 

한편, 2019년 1월 20일(일)에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펼쳐질 예정인 이번 올스타전은 선수들의 다양한 세레머니와 이벤트로 팬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올스타전2.jpg

 

올스타전명단1.jpg

 

[사진/자료 제공=한국배구연맹(KOVO)]

[김건우 기자 geonwoo31@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