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혈사제' 정영주, 구청장 완벽 변신

기사입력 2019.02.17 21:06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019021609165744008_1550276216.jpg

 

[선데이뉴스신문= 김종권 기자] 정영주가 지난 15일 첫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에서 구청장 '정동자'로 변신했다.  

 

'열혈사제'는 사제와 형사가 老(노)신부 살인 사건으로 만나 공조수사를 시작하는 코믹 수사극으로 정영주는 구청장 '정동자' 역을 맡았다.  

 

이날 정영주는 TV 인터뷰 중인 구청장 '정동자'로 첫 등장했다. 리포터 질문에 인자한 미소와 품위 있는 말투로 진짜 구청장을 보는 듯한 싱크로율을 자랑했다.  

 

정영주는 구청장인 '정동자' 역을 소화하기 위해 풍성한 올림머리와 단정하지만 색이 강한 정장을 소화해 실제 있을 법한 구청장을 표현하기 위해 노력했다는 후문이다. 

  

정동자는 TV 인터뷰 때 품위 있는 말투와 표정, 인터뷰 후, 철범(고준)과 대화 중 대화톤에선 전혀 상반된 모습을 보여주며 그녀 정체를 궁금하게 만들었다. 또한 갈등 중심인 철범과 정동자를 통해 어떤 전개가 펼쳐질지 귀추가 주목된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