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도 배우다' 정영주, 투병 중 공연 참여..감동 선사

기사입력 2019.04.23 22:56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정영주_오배우10회.jpg

 [선데이뉴스신문= 김종권 기자]   정영주가 감동적인 수화 공연으로 뭉클함을 선사했다. 

 

22일 방송된 MBN '오늘도 배우다-오.배.우'(이하 오배우) 10회에서는 '장애인 인식개선 콘서트'에 참여하게 된 다섯 배우의 감동적인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정영주는 급성신우신염으로 투병 중임에도 불구하고 같이 참여한 합창단, 관객과 약속을 지키고자 입원 중 외출증을 끊고 나와 공연에 참여했다. 또 입원 중에도 수화연습을 하며 공연장에 나타나 자신의 솔로곡과 합창곡을 끝까지 부르는 등 남다른 열정을 보여 관객들로부터 많은 응원을 받았다. 

 

관계자에 따르면 정영주는 제작진에게 자신이 맡은 솔로곡 '꽃밭에서' 수화영상을 부탁해 병실에서 틈틈이 연습했다는 후문이다. 무한열정으로 관객과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선사한 정영주는 최근 퇴원해 건강을 회복하고 있다. 

 

한편 '오배우'는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