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인 하숙' 차승원-배정남-유해진, 밤늦게 찾아온 1명의 순례자 임금님상 대접

기사입력 2019.05.04 00:43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80197_163896_4026.jpg

 [선데이뉴스신문= 김종권 기자]   3일 방송된 tvN '스페인하숙'에서 차승원, 유해진, 배정남이 알베르게 운영 7일 차를 맞이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순례자가 오후 7시가 지날 때까지 오지 않자 삼겹살을 구워 직원들끼리 고기파티를 했다. 특히 유해진의 '이케요'에 큰 힘이 되어주는 박과장도 함께 자리했다. 

 

그러나 이후 밤늦게 순례자 한 명이 도착했다. 유해진이 순례자를 방으로 안내하고 차승원과 배정남은 10분 만에 볶음밥, 샐러드 드레싱, 햄버그 스테이크 소스를 만드는 기적을 보여줬다. 이어 그는 햄버그와 계란국을 준비해 완벽한 한 상을 차렸다. 

 

"이번이 산티아고 순례길 네번째다" 고 밝힌 순례자는 평소 숙박업을 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늦은 시간 저녁을 준비해 준 세 사람에게 "고맙다" 란 인사를 전하며 맛있게 저녁을 먹었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