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정춘숙 원내대변인 새 원내지도부의 3대 원칙, 민생, 혁신, 통합”

기사입력 2019.05.09 20:02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장창숙.jpg더불어민주당 정춘속 원내대변인

 

[선데이뉴스신문=이종록 기자]  이인영 신임 원내대표와 새 원내지도부는 민생, 혁신, 통합을 약속했다. 이를 지키기 위한 첫 번째 행보로 협치를 선택했고 야 4당 원내대표를 만나 국회정상화와 5일 임시국회, 5·18 관련법과 위원회 등을 논의했다고 더불어민주당 정춘숙 원내대변인은 5월 9일(목) 오후 4시 30분에 국회 정론관에서 발표했다.

 

정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특히 야 4당은 모두 국회 정상화의 필요성에 동의했다. 오늘 야 4당 원내대표 방문이 형식적인 상견례에 그치지 않고 민생 현안 해결의 첫 단추가 되기를 희망한다. 일하지 않는 국회는 국민에게 외면당하고, 국민이 외면하는 국회는 존재의 의미가 없다. 국회 정상화는 미세먼지, 강원도 산불, 포항 지진등 산적한 민생 현안 해결을 위해 절박하다고 밝혔다.

 

또한 더불어민주당 원내지도부는 앞으로 민생에 몰두하는 정당, 국민의 마음을 얻는 협치의 정치, 변화와 혁신을 위한 품격 있는 경쟁을 펼칠 것이다. 아울러 문재인정부 출범 2주년을 맞아 정의로운 전진의 조타수 역할을 자처하며, 능력 있는 국정운영 파트너로서 총선 승리로 문재인정부의 성공을 견인할 것이다 라고 강조했다.

[이종록 기자 rokjongkkk@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