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극 '달빛 크로키', 2차 캐스팅 공개

기사입력 2019.06.11 23:39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보도자료_이미지) 달빛크로키_2차팀.JPG

 

[선데이뉴스신문= 김종권 기자]   연극 '달빛크로키'가 2차 캐스팅을 공개했다. 

 

'형제의 밤'에 나왔던 배우 권오율부터 달빛크로키가 올해 개막한 후 함께 했던 배우 이재남도 합류했다. 이 외에도 김희성, 이희원, 한지희, 권진란, 박중근, 반은세 등이 출연한다. 

 

6월까지 공연이 예정됐던 연극 '달빛크로키'는 관객들 호응에 힘입어 오픈런 공연으로 진행한다. 본격 해설 격정 멜로극 '달빛크로키'는 그 수식어에 걸맞게 연극이 진행되는 동안 적재적소에 활용되는 해설을 통해 극 중 인물들 마음을 대변한다. 해설을 통해 관객이 극에 몰입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역할을 한다. 

 

아울러 처음부터 끝까지 한 가지 주제를 끌어가는 다른 연극과 달리 옴니버스 형식으로 구성된 점이 특이하다. 갑작스럽고 황당한 고백으로 시작되는 '옥상의 슈퍼맨'과 5년 전 헤어졌던 연인이 어느 날 집에 찾아와 라면을 끓여달라는 내용으로 시작되는 '참깨라면'으로 이뤄져 있다. 두 이야기는 사랑을 시작하기까지 과정을 뛰어넘어 이별을 통한 사랑 또 다른 모습을 보여준다. 

 

연극 '달빛크로키'는 대학로 세우아트센터 2관에서 관객을 만난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