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제소식] '제23회 부천국제판타스틱 영화제', 특별한 개막식 개최 예정!

기사입력 2019.06.21 22:03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선데이뉴스신문=김건우 기자] "개막식의 메인 콘셉트는 NEXT 100"

 

제23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 집행위원장 신철)가 오는 6월 27일(목) 오후 6시 부천체육관에서 개막식을 갖는다.

 

 

official_poster_01.jpg

[사진=23TH BIFAN, 메인포스터 / 제공=BIFAN]


올해 BIFAN 개막식의 메인 콘셉트는 'NEXT 100'이다. 한국영화가 100주년을 맞는 뜻깊은 해를 기념함과 동시에, BIFAN이 한국영화의 미래 100년을 만들어가는 영화제가 될 것임을 알리는 자리로 마련한다.

 

 

개막식에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 정우성이 주인공으로 등장해 특별한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정우성은 지난해 배우 특별전 ‘스타, 배우, 아티스트 정우성’으로 BIFAN과 인연을 맺은 데 이어 부천에서 다시 한 번 판타스틱한 순간을 선사할 것이다.
 
더불어 이번 개막식에선 세계적인 미디어아티스트 진시영 작가가 BIFAN의 콘셉트에 걸맞은 비주얼텔링을 담당한다.
 
 입구에 LED 전광판터널을 만들어 영화의 세계로 빨려 들어가는 느낌을 연출했고, 개막식장 천장에 비디오 맵핑으로 영화 속 배경을 연상케 하는 공간을 선보인다. 진시영 작가는 미디어아트와 LED를 활용한 실험적인 작품들로 독자적인 작품세계를 구축하며 세계적으로 활약하고 있다.
 
1982년 작 <블레이드 러너> 속 시대배경이 2019년인 점을 감안해 기획한 이번 개막식은 파격적인 비주얼과 압도적인 스케일, 다채로운 퍼포먼스로 구성한다.
 
직접 참여하지 못하는 관객들은 개막식 실황을 SBS TV를 통해 전국에서 실시간으로 감상할 수 있다.  
 
제23회 BIFAN은 오는 6월 27일부터 7월 7일까지 11일간 부천시 일대에서 시민 및 관객들과 만난다.

 

[김건우 기자 geonwoo31@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