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규, 2019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 홍보대사 발탁

기사입력 2019.08.07 00:41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019080611031746206-540x810.jpg

 

[선데이뉴스신문= 김종권 기자]    배우 김성규가 2019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2017년 '범죄도시'에서 신흥범죄조직 보스 '장첸'의 왼팔 '양태' 역을 맡아 강렬한 인상을 남긴 배우 김성규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에서 의문의 남자 영신 역을 맡아 존재감을 보여준 바 있다. 

 

이후 '악인전'을 통해 연쇄살인마 K 강경호 역을 완벽하게 소화해 내며 역대급 변신을 선보여 출연하는 작품마다 탁월한 연기력과 카리스마 넘치는 매력으로 인생 캐릭터를 넘어서고 있다. 

 

영화제 관계자는 "김성규는 액션 연기에 탁월한 감각을 보이며 강렬한 마스크와 연기에서 뿜어 나오는 분위기가 대단하다. 배우로서 더욱 기대되는 그가 올해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 홍보대사를 맡아 하나의 장르로 굳건히 자리매김한 '액션' 가치와 의미를 전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라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김성규는 "남다른 의미를 가진 영화제 첫 홍보대사를 맡게 되어 기쁘다. 이번 계기로 영화 속 무예와 액션에 대해 깊이 있게 이해하고 대중들이 더욱 친숙하게 느낄 수 있도록 홍보대사로서 최선을 다하겠다" 며 포부를 밝혔다. 

 

김성규는 12일 공식 기자회견에서 홍보대사 위촉식을 시작으로 영화제 개막식에 참여해 영화제를 알리기 위해 나선다.  

 

2019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는 7080 세대의 옛 무술영화에 대한 향수를 불러 일으키는 고전영화를 비롯해 현대적으로 재구성된 우수한 영화를 새롭게 조명할 예정이다. 50여 편 상영작과 액션영화 거장 정창화 감독 특별전, 그리고 아시아 무예.액션영화 발전을 위한 컨퍼런스 및 정창화 감독과 영화 '도둑들' 제작 PD와 함께 하는 두 차례 마스터클래스 등을 개최한다. 신인 액션배우 발굴을 위한 '글로벌액션스타 오디션'도 진행된다. 

 

'무예, 영화의 역사를 바꾸다!'는 구호 아래 개최되는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는 전 세계 50여 편의 무예.액션장르 영화를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국내 유일 영화제로 29일부터 9월 2일까지 5일간 씨네Q 충주연수점과 CGV 청주(서문)에서 열린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