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소식] BBC 다큐멘터리 영화 『와인스타인』, 할리우드 미투 운동의 시작!!

기사입력 2019.08.19 23:41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선데이뉴스신문=김건우 기자] "용기 있는 폭로에 박수를!!"

 

제35회 선댄스영화제를 통해 처음 공개되며 충격적인 폭로와 용기 있는 목소리를 담아내어 화제를 불러일으킨  다큐멘터리 드라마 <와인스타인(원제 : Untouchable)>(감독: 우르술라 맥팔레인)이 9월 개봉을 확정하며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와인스타인_메인포스터.jpg

[사진='와인스타인', 메인 포스터 / 제공=스톰픽쳐스코리아]

 

지난 2017년, 뉴욕 타임스가 할리우드를 뒤흔들 충격적인 소식을 전했다. 바로 <굿 윌 헌팅><반지의 제왕><킬 빌><시카고> 등 내로라하는 작품의 제작자이자 감독으로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할리우드의 거물 영화 제작자 ‘하비 와인스타인’의 성추문이 그것이다.

 

기네스 팰트로부터 안젤리나 졸리, 레아 세이두, 카라 델레바인까지 유명 여배우와 영화 관계자들을 포함해 지난 30년간 자행된 그의 성범죄 피해자 수는 무려 100여 명에 달했고 이에 할리우드는 큰 충격에 휩싸이며 그동안 침묵할 수밖에 없었던 피해자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기 시작한다.  

 

하비 와인스타인은 모든 관계는 협의에 의한 것이라고 밝히지만, 봇물 터지듯 이어지는 증언과 증거에 그는 공식적으로 사과하기에 이르고 이는 사회 각계 각층에 만연한 성추행을 폭로하며 거대한 페미니즘 운동이 된 ‘미투 운동’으로 이어지고, 와인스타인은 할리우드와 영화계에서 추방되고 만다.

 

이처럼 국내외 영화계뿐만 아니라 전 세계를 뒤흔들며 ‘미투 운동’의 시작이 된 ‘하비 와인스타인’의 최악의 섹스 스캔들을 집중 조명한 영화 <와인스타인>이 국내 개봉을 확정해 화제를 모은다.


영국 BBC가 제작한 <와인스타인>은 뉴욕 타임스의 주요 기자들의 참여로 더욱 ‘진정성 있는 폭로’를 담아냈다. 또한, 제 32회 선댄스영화제에 초청되어 프리미어 상영으로 관계자들은 물론 영화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으며 이슈의 중심에 섰다.  


그 외 세계 유수 해외 영화제 초청과 함께 제21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 초청으로 개봉 전부터 웰메이드 영화로 그 작품성을 입증 받았다.

 

이번에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화려한 생활에 가려진 추악한 진실을 파헤칠 것을 예고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모두의 동경을 받으며 플래쉬 세례를 받는 아름다운 뒷모습과 그 옆으로 보여지는 그림자는 와인스타인의 거대한 권력을 상징하는 동시에 그에게서 벗어날 수 없음을 암시하고 ‘사상 최악의 섹스 스캔들’이라는 충격적인 문구는 할리우드의 성추행 폭로 행렬을 촉발한 이 사건이 얼마나 큰 사건인지를 느끼게 만든다.

 

또한, 와인스타인이 사회 각계 각층에서 공공연하게 벌어졌지만 침묵할 수밖에 없던 성추행을 폭로하는 #MeToo 운동의 시작임을 알리며, #권력으로 인해 묵살되었던 여성들의 목소리가 얼마나 참담했는지, 그 #폭로가 가진 영향력이 얼마나 큰지를 예고한다.

 

할리우드 거물 영화 제작자에서 미투 운동의 시발점이 되기까지, 하비 와인스타인의 추악한 진실에 맞서 용기있는 목소리를 낸 그들의 이야기를 담은 다큐멘터리 드라마 <와인스타인>은 오는 9월 국내 개봉한다.

[김건우 기자 geonwoo31@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