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소식]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황정민 X 이정재 X 박정민 주연의 범죄 액션 영화, 크랭크 인

기사입력 2019.09.26 01:46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선데이뉴스신문=김건우 기자] '<오피스> 홍원찬 감독과 웰메이드 흥행 제작진의 만남!'

 

웰메이드 범죄 액션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하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감독: 홍원찬)가 황정민, 이정재, 박정민 주연 캐스팅을 확정 짓고, 9월 23일 촬영에 돌입하며 영화의 출발을 알렸다.

 

IMG_8510.jpg

[사진='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주연배우 황정민-이정재-박정민 / 제공=CJ엔터테인먼트]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마지막 청부살인 미션 때문에 새로운 추격과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한 남자의 사투를 그린 범죄 액션 드라마로 세 배우는 이미 전작을 통해 각기 훌륭한 케미스트리를 보여준 바 있다.

 

황정민과 이정재의 경우 한국형 느와르 영화의 교과서라 불리며 수많은 명장면을 낳았던 <신세계>(2012)에 이어 7년만에 이 작품을 통해 다시 조우하고  이정재와 박정민 역시 한국형 오컬트 영화의 진화라 평가받는 <사바하>(2019)에서 멋지게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세 명의 배우 모두 이번 작품을 통해 그간 보지 못 했던 색다른 변신을 예고하면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데뷔작 <오피스>(2015)로 칸 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에 초청받아 세계적인 관심을 모았던 홍원찬 감독의 신작이라 더욱 눈길을 끈다.

 

홍원찬 감독의 탄탄한 각본과 연출에 힘을 실어줄 흥행 제작진들도 대거 가세했다. <기생충> <설국열차> <곡성>의 홍경표 촬영 감독, <택시운전사>, <내부자들>의 조화성 미술감독, <밀정> <완벽한 타인>의 모그 음악감독이 참여하고 <1987> 채경화 의상감독, <더 킹> 손은주 분장감독도 합류했다.

 

인생을 건 마지막 미션을 수행하는 한 사람, 그리고 이를 쫓는 한 사람, 이를 숙명처럼 도와주게 되는 한 사람이 낯선 해외에서 만나 벌이는 사투를 담은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9월 23일 크랭크인하여 관객과 만나기 위한 여정을 출발하였다.

[김건우 기자 geonwoo31@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