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배우 해나, KS 4차전 애국가 제창 "큰 자리에 불러주셔서 영광"

기사입력 2019.10.29 01:24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뮤지컬 배우 해나, 한국시리즈 4차전 애국가 제창!.jpg

 

[선데이뉴스신문= 김종권 기자]    뮤지컬 배우 해나(이해나)가 한국시리즈 4차전에서 애국가를 제창했다. 

 

해나는 10월 26일 오후 서울 고척야구장에서 열린 2019 KBO 한국시리즈 4차전 경기에서 애국가를 불러 이목을 집중시켰다. 

 

두산 베어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에 앞서 마운드에 오른 해나는 폭발적 가창력으로 애국가를 제창해 눈길을 끌었으며, 뮤지컬 배우다운 풍부한 성량과 매력적 음색으로 고척야구장을 가득 메워 관중들 감탄을 자아냈다. 

 

애국가 제창 후 해나는 "이렇게 큰 자리에 불러주셔서 감사하고 영광이다. 항상 부르던 애국가지만 이렇게 많은 분들 앞에서 부르게 되니 부담감과 함께 사명감이 생기는 것 같았다" 고 소감을 전했다. 

 

해나는 MBC '복면가왕'에서 '클림트'로 출연해 3연승에 달하는 압도적 가창력을 선보이며 관심을 한몸에 받았다. 뮤지컬 '위대한 캣츠비', '투란도트', '지킬 앤 하이드' 등의 작품에서 탄탄한 가창력과 안정적 연기로 실력을 인정받으며 스타로 떠오른 해나는 최근엔 뮤지컬 '보디가드'의 주인공 '레이첼 마론' 역에 캐스팅돼 화제를 모았다. 

 

해나가 맡은 세계적인 팝스타 레이첼 마론 역은 높은 음역대와 공연의 80% 이상을 소화해야 하는 노래 분량을 가진 역인만큼 전작과는 다른 새로운 디바의 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뮤지컬 '보디가드'는 11월 28일부터 LG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