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양세종 팬미팅 성료

기사입력 2019.11.28 01:11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양세종_굳피플 제공.jpg

 

[선데이뉴스신문= 김종권 기자]   배우 양세종이 국내 두 번째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쳤다. 

 

24일 양세종은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팬미팅 '너에게 보내는 시'를 통해 팬들과 만남을 가졌다. 

 

이날 양세종은 팬들에게 "반갑고 보고 싶다" 는 다정한 인사를 건넸다. 이어 그는 가수 이소라의 '처음 느낀 그대로'와 오왠(신진욱)의 '오늘'을 열창했다. 

 

그는 팬들과 약속을 지키기 위해 깜짝 준비한 랩을 선보였다. 아울러 특유의 따뜻한 목소리로 시인 이정하의 '혼자 사랑한다는 것은' 이란 시를 낭독했다. 

 

양세종은 드라마 '나의 나라' 종방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그는 함께 연기한 배우들에게 고마움을 전하며 "좋은 경험을 하고 많은 것들을 배울 수 있어서 행복했던 드라마" 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팬들을 생각하며 작성한 편지를 낭독했다. 양세종은 "팬들을 향한 마음 변치 않겠다. 더 열심히 연기하고 좋은 모습으로 찾아오겠다. 사랑한다" 고 말했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