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소식] 『기생충』, 한국영화 최초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 노미네이트!

기사입력 2020.01.14 22:23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선데이뉴스신문=김건우 기자]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미술상, 편집상, 국제 장편 영화상 6개 부문 후보''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한국영화 최초로 아카데미 시상식 최종 후보에 선정되어 한국 영화계에서 큰 경사를 맞이했다.
 
미국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AMPAS)는 한국 시간으로 13일(월) 밤 10시 18분(PST AM 05:18)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 최종 후보를 공개했다. <기생충>은 국제 장편 영화상을 비롯해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미술상, 편집상 총 6개 부문 최종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still_01.jpg

 

[사진='기생충', 영문 포스터 / 제공=CJ엔터테인먼트]
 
아카데미 시상식(Academy Awards)은 미국 영화업자와 사회법인 영화예술 아카데미협회가 수여하는 미국 최대의 영화상으로, ‘오스카상’이라고도 불린다. 한국영화가 아카데미 시상식 최종 후보로 선정된 것은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최초다. 앞서 영화 <기생충>은 아카데미 시상식과 함께 미국을 대표하는 양대 시상식으로 불리는 제77회 골든 글로브에서 최우수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이 역시 한국영화 최초 기록이다.
 
작품상(Best Picture)에는 영화 <기생충>과 함께 8개 작품이 후보에 올랐다. 영화 <포드 V 페라리>(FORD V FERRARI), <아이리시맨>(The Irishman), <조조 래빗>(Jojo Rabbit), <조커>(Joker), <결혼 이야기>(Marriage Story), <1917>,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Once Upon a Time… in Hollywood>, <작은 아씨들>(Little Women)이다.
 
또 감독상(Directing)에는 <기생충> 봉준호 감독과 함께 <아이리시맨>(The Irishman)의 마틴 스코세이지, <조커>(Joker)의 토드 필립스,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Once Upon a Time… in Hollywood)의 쿠엔틴 타란티노, <1917>의 샘 멘데스 감독이 최종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각본상(Original Screenplay)에는 <기생충> 봉준호 감독, 한진원 작가와 함께 <나이브스 아웃>(Knives Out)의 라이언 존슨, <결혼 이야기>(Marriage Story)의 노아 바움백, <1917> 샘 멘데스와 크리스티 윌슨-케언즈,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Once Upon a Time… in Hollywood)의 쿠엔틴 타란티노가 올랐다.
 
영화 <기생충>과 함께 국제 장편 영화상(International Feature Film)에는 <코퍼스 크리스티>(Corpus Christi, 폴란드), <허니랜드>(Honeyland, 북마케도니아), <레미제라블>(Les Miserables, 프랑스), <페인 앤 글로리>(Pain and Glory, 스페인)가 올랐다.
 
미술상(Production Design)에는 영화 <기생충> 이하준 미술 감독과 영화 <아이리시맨>(The Irishman), <조조 래빗>(Jojo Rabbit), <1917>,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Once Upon a Time… in Hollywood)의 프로덕션 디자이너들이 최종 후보에 올랐다.
 
편집상(Film Editing)에는 <기생충> 양진모 편집 감독과 영화 <포드 V 페라리>(FORD V FERRARI), <아이리시맨>(The Irishman), <조조 래빗>(Jojo Rabbit), <조커>(Joker) 편집자가 이름을 올렸다.
 
<기생충>이 몇 개 부문에서 수상할지를 결정하게 될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은 오는 2월 9일, 우리나라 시간으로 10일 오전 미국 로스앤젤레스 할리우드에 있는 돌비극장에서 열린다.
[김건우 기자 geonwoo31@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