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공화당 조원진 대표, 우리공화당 영입 인재 5호 한국산업기술시험원 전문위원 발표”

기사입력 2020.01.28 20:51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777777.jpg우리공화당 조원진 공동대표. 국회 정론관에서 브리핑 하고 있다.

 

 [선데이뉴스신문=이종록 기자] 더불어민주당의 영입인재 2호가 성폭력 의혹이 제기되어 28일 자진사퇴한 가운데, 우리공화당은 세금 감시, 직무감찰 전문가 영입을 발표하면서 더불어민주당을 비롯한 타 정당과 차별화 전략을 선언했다고 우리공화당 조원진(대구 달서구병) 대표는 1월 28일(화) 오후 2시 30분에 국회 정론관에서 브리핑 했다.

 

조 대표는 브리핑에서 문재인 좌파독재 3년동안 경제는 무너지고 북핵평화쇼는 거짓으로 드러났고, 본인이 임명한 검찰총장을 죽이기 위해 사상초유의 사법쿠테타를 자행하는 문재인 정권의 부정부패가 속속 드러나고 있다면서 우리공화당은 박근혜 대통령의 즉각 석방 복권과 문재인 정권 퇴진, 배신자들에 대한 역사적 심판을 통해서 대한민국을 바로잡겠다고 말했다.

 

또한 이날 영입 발표한 홍순범 전 한국산업기술시험원(KTL) 전문위원에 대해 조원진 공동대표는 홍순범 전 전문위원은 국가행정기관 등의 사무와 공무원의 직무를 감찰하는 일에 평생을 종사하셨던 분으로 대한민국 정책의 전반을 감시, 감독한 전문가이며 국민이 낸 세금이 제대로 쓰이는지를 철저하게 감사하고 감독하는 전문가로서 문재인 정권의 무능과 불법 정책을 바로잡는데 앞장 설 것이라면서 특히 조국과 같은 비리 공직자를 적발하는 직무감찰 분야에서 탁월한 능력을 발휘했던 경험을 살려서 깨끗한 대한민국을 만드는데 큰 힘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끝으로 우리공화당 영입인제 5호 홍순범씨는 1958년생 강원도 삼척 출신으로 연세대학교 법과대학 법학과를 졸업했으며, 감사원에서 27년 1개월간 근무했고, 대통령실 행정관으로 근무했으며, 한국산업기술시험원(KTL) 전문위원을 역임했다고 밝혔다.

[이종록 기자 rokjongkkk@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