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버라이닝 플레이북’ 제니퍼 로렌스,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 수상

기사입력 2013.01.14 16:48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사랑 때문에 살짝 고장(?) 난 남녀의 러브멘탈 복구프로젝트 <실버라이닝 플레이북>이 제 70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에 제니퍼 로렌스가 할리우드 대배우 메릴 스트립을 제치고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실버라이닝 플레이북>의 제니퍼 로렌스가 드디어 일을 쳤다! 1월 13일(현지시간)에 열린 제70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뮤지컬/코미디 부문 여우주연상의 영광을 안은 것. 시상식 전부터 초미의 관심을 받았던 여우주연상 부문에서 제니퍼 로렌스는 <호프 스프링즈>의 메릴 스트립, <베스트 엑조틱 메리골드 호텔>의 주디 덴치까지 할리우드 대배우를 제치고 수상의 영광을 안아 더욱 놀라움을 주고 있다. 이는 2011년 <윈터스 본>으로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 도전 끝에 두번 만에 얻어낸 결과로, 할리우드 대세임을 증명해 보였다. 골든글로브의 경우, 아카데미 시상식까지 결과가 이어지는 경우가 많아 아카데미 수상 레이스 최대 관심 대상이기도. 최근 제18회 크리틱스 초이스 어워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그녀는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까지 수상함으로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주연상을 향한 레이스에서 유리한 고지를 차지하게 됐다. <실버라이닝 플레이북>을 통해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제니퍼 로렌스는 명실공히 할리우드 최고의 여배우로 우뚝서며 세계 영화인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게 됐다. 한편, <실버라이닝 풀레이북>은 미국 현지에서 18일에 개봉관을 대폭 늘려 골든글로브 수상과 아카데미 노미네이트 특수를 맞으며 흥행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영광을 안은 <실버라이닝 플레이북>이 제18회 크리틱스 초이스 어워드에서 코미디영화부문 여우주연상, 남우주연상, 최우수 작품상, 그리고 앙상블상을 수상했다. 크리틱스 초이스 수상은 아카데미 수상으로 이어진다는 속설이 있어 이번 수상에 의미는 더욱 깊다. 더욱이 남녀주연상 외의 앙상블 수상은 제니퍼 로렌스, 브래들리 쿠퍼와 로버트 드 니로, 재키 위버, 줄리아 스타일즈, 크리스 터커 등 영화에 출연한 배우들의 엄청난 시너지를 느끼게 해주고 있다. 또한 제66회 영국아카데미 시상식에서도 남우주연상, 여우주연상, 각색상까지 3개 부문에 이름을 올린 <실버라이닝 플레이북>은 전세계 메이저 시상식에서의 활약을 예고하고 있어 결과에 대한 흥미로움을 더하고 있다.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며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높이고 있는 <실버라이닝 플레이북>은 오는 2월 14일 개봉, 국내 관객들과 뜨겁게 만날 예정이다.

 

[노우성 기자 cast212003@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