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브 창작 뮤지컬 5편 일본 TV 방송

기사입력 2021.09.30 18:33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통합 IMG_라이브 제작 창작뮤지컬 5작품_일본 전역 방송.jpg

 

[선데이뉴스신문= 김종권 기자]   한국 창작 뮤지컬 5편이 일본 관객들을 만났다. 

 

제작사 라이브는 "뮤지컬 '마리 퀴리', '랭보', '총각네 야채가게', '광주', '마이 버킷 리스트'가 일본 CS TV 방송 '위성극장'을 통해 일본 전역에 방영했다. 대유행 시대 창작 뮤지컬 해외 진출 다각화를 위한 노력이다" 고 밝혔다. 

 

2020년 11월 '마리 퀴리', 12월 '랭보'부터 2021년 4월 '총각네 야채가게', 2021년 9월 '광주'까지 순차적으로 방영했다. 앞서 2017년 3월 일본 동경 오다이바에서 공연된 '마이 버킷 리스트' 실황영상을 위성극장에서 종연 직후 선보이기도 했다. 

 

'위성 극장'은 일본 쇼치쿠(松竹) 브로드 캐스팅 주식회사에서 운영하는 CS TV 방송 한류 전문 대표 채널이다. 국내 드라마.영화와 창작 뮤지컬 등 전반적인 한류 콘텐츠를 방영하고 있다. 

 

일본 CS 방송 관계자는 "드라마와 영화뿐 아니라 뮤지컬도 매우 우수하다. 특히 작품 완성도와 독창성이 뛰어나 현지 관객들도 충분히 공감할 수 있다. 한국 뮤지컬을 보고 싶어하는 시청자들이 더욱 증가하고 있다" 고 전했다. 

 

다섯 작품을 현지에 소개한 김용범 콘텐츠 레인지 대표는 "한국 문화 콘텐츠 산업 국제적 위상이 계속 높아져 가고 있다. 방송을 보고 일본 공연 관계자들로부터 문의가 왔다. '마리 퀴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 라이브와 논의 중이다" 고 말했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