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지134.jpg

금천구, 동네방네 돌봄서비스 확대로 돌봄 사각지대 최소화

돌봄 사각지대 최소화를 위해 모든 동에 전담인력 배치
기사입력 2022.01.28 10:14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선데이뉴스신문= 전종덕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금천 동네방네 돌봄서비스(돌봄SOS센터)’의 주민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금천구 모든 동에 전담인력을 배치했다.

20220128[복지정책과]금천구, 동네방네 돌봄서비스 확대로 돌봄 사각지대 최소화 한다(사진1).jpg금천구, 동네방네 돌봄서비스 확대로 돌봄 사각지대 최소화 한다(사진=금천구청)

 

 지난해까지는 독산1동, 시흥1동 2개 동에만 전담인력이 있었지만, 올해부터는 금천구 모든 동에 돌봄 매니저를 배치해 긴급 상황에 더욱 빠르게 대상자별 맞춤 서비스가 제공될 것으로 기대된다.

 

 ‘금천 동네방네 돌봄서비스(돌봄SOS센터)’는 가족돌봄 기능의 약화로 생기는 돌봄 사각지대를 최소화하고자 2020년 8월부터 추진해온 사업이며, 갑작스러운 질병, 사고 등으로 긴급한 돌봄이 필요한 50세 이상 중장년·어르신, 장애인을 대상으로 한다.

 

 동주민센터 돌봄매니저(사회복지직 및 간호직 공무원)가 신속히 현장을 방문하고 상황에 맞는 돌봄 계획을 수립하면, 신청 주민은 구와 협약된 28개의 서비스 제공기관을 통해 주요 5대 돌봄서비스인 △일시재가 △단기시설 △동행지원 △식사지원 △주거편의(집수리, 청소·방역, 이불세탁) 서비스를 받게 된다.

 

 2021년 한 해 동안 1,207명의 금천구 주민이 1,642건의 돌봄서비스를 받았다. 특히 지난해 하반기부터 시작된 현관 방충망, LED 전등 설치 등 집수리 서비스는 어르신들에게 가장 큰 호응을 얻었다.

 

 금천구는 올해 계절 용품 지원, 명절 특식지원, 진단서 발급비 지원 등을 추가로 계획하고 있다.

 

20220128[복지정책과]금천구, 동네방네 돌봄서비스 확대로 돌봄 사각지대 최소화 한다(사진2).jpg금천구, 동네방네 돌봄서비스 확대로 돌봄 사각지대 최소화 한다(사진= 금천구청)

 

 유성훈 구청장은 “금천 동네방네 돌봄서비스(돌봄SOS센터) 사업을 통해 금천구 구민이라면 누구라도 돌봄에서 소외받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거주지 동주민센터 또는 금천구청 복지정책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전종덕 기자 logos5259@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