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지134.jpg

'프랑켄슈타인' 이봄소리 31일 네이버 나우 '커튼콜' 출연

기사입력 2022.01.28 21:26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뮤지컬 프랑켄슈타인] 줄리아 역 이봄소리_제공 NCC.jpg

[선데이뉴스신문= 김종권 기자]       뮤지컬 배우 이봄소리(김다혜)가 31일 오후 6시 방송되는 네이버 나우 '커튼콜' 설 특집 편에 출연한다. 

 

네이버 나우 '커튼콜'은 뮤지컬 스타를 초대해 이야기를 나누는 라이브 토크쇼로 배우 강성진과 민영기, 오종혁이 주최자로 나서고 있으며, 매주 월요일 오후 6시 네이버 앱에서 라이브 쇼로 진행된다. 

 

이날 이봄소리는 '프랑켄슈타인'에 처음 합류하게 된 소감부터 공연하며 느낀 작품과 자신이 맡은 '줄리아' 역 매력, 그리고 인간 이봄소리로서 모습까지 다채로운 이야기를 풀어낼 것을 예고해 팬들 기대를 모은다. 

 

'프랑켄슈타인'에서 이봄소리는 '빅터 프랑켄슈타인' 약혼자이자 그를 이해하고 포용해 주는 사랑스러운 인물 '줄리아'와 격투장 하녀로 유일하게 괴물을 보듬어주는 인물 '까뜨린느'를 맡아 1인 2역으로 관객을 만나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이봄소리는 '프랑켄슈타인' 대표 넘버 '혼잣말' 라이브를 선사할 예정이다. '혼잣말'은 연구에 빠져 자신을 돌아보지 않는 '빅터'를 떠올리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에 대한 변함없는 사랑을 간직한 '줄리아' 심경을 담아낸 솔로 넘버로 아름다운 선율과 서정적인 가사가 인상적인 곡이다. 

 

이봄소리가 출연해 뮤지컬 '프랑켄슈타인' 작품 관련 이야기와 생생한 라이브로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제공할 네이버 나우 '커튼콜'은 31일 오후 6시 방송될 예정이다. 

 

한편 이봄소리가 출연하는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은 1818년 출간된 메리 셸리 소설을 원작으로 신이 되려 했던 인간과 인간을 동경했던 피조물, 두 남자 이야기를 통해 인간 이기심과 생명 본질 등을 다시 생각해 보게 하는 작품이다. 

 

이봄소리 외 민우혁(박성혁), 전동석, 규현(조규현), 박은태, 카이(정기열), 정택운, 서지영, 김지우(김정은), 이희정, 서현철, 김대종, 이정수 등이 출연하는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은 2월 20일까지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에서 관객을 만난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