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오경 의원, "윤호중 비대위원장 박승원 후보 광명발전을 이끌어 갈 적임자”

- 22일 광명갑 지역 광명전통시장 지원유세 나서
- 임오경 국회의원 “융복합 자족도시 광명, 더불어민주당의 유능한 일꾼들이 만들어갈 것”
기사입력 2022.05.23 01:34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999999.png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비대위원장(왼쪽) 박승원 광명시장 후보(가운데), 임오경 국회의원(오른쪽)

 

[선데이뉴스신문=이종록 기자]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비대위원장이 6.1 전국동시지방선거를 열흘 앞둔 22일 오후 광명전통시장을 찾아 집중유세에 나섰다.


이날 유세에는 광명갑 임오경 국회의원(김동연 경기도지사 선대위 수도권협력본부장), 광명을 양기대 국회의원, 김경만 국회의원, 백재현 전 국회의원이 함께해 힘을 보탰으며 박승원 광명시장 후보를 비롯한 광명(갑) 지역 시·도의원 출마자들 그리고 약 500여명의 당원 및 지지자들이 참여했다고 밝혓다.


2222.png

이어 전통시장 앞 유세 현장에서 윤호중 위원장은 “윤석열 정부의 미숙한 국정운영으로 국민들이 그 부담을 떠안고 있다”며 “물가상승으로 고통받는 서민경제의 회복을 위해 더불어민주당의 유능한 지역일꾼들이 당선될 수 있도록 힘을 모아달라”고 호소했다고 말했다.


특히 윤 위원장은 “시장 비서실장에서부터 시의원, 도의원을 거쳐 광명시장에 이르기까지 광명시민이 키운 박승원 후보야말로 중단없는 광명발전을 이끌어갈 적임자”라고 지지의 뜻을 전했다.


또한 더불어민주당 중소기업특별위원회 위원장을 맡고있는 김경만 의원은 “중소상인 분들이 다시 일어설 수 있도록 민주당이 신속한 추경집행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유세에 나선 임오경 의원은 “3기신도시, 광명시흥선 등 광명의 현안을 중단없이 추진하고 융복합 자족도시 광명을 만들기 위해서는 김동연 경기도지사, 박승원 시장후보를 비롯한 더불어민주당의 진짜 일꾼들이 필요하다”며 “지난 대선을 교훈 삼아 이번 지방선거에서는 더불어민주당이 경기도와 광명의 변화를 이끌어 갈 것”이라고 밝혔다.


집중유세후 윤호중 위원장, 임오경 의원, 양기대 의원, 김경만 의원, 박승원 시장후보, 시도의원 후보들은 광명전통시장을 돌며 상인과 시민들에게 지지를 호소했다고 덧붙였다.


[이종록 기자 rokjongkkk@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