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국보훈의 날 6월 25일, 탈북민 500명 현충원 참배, 지성호 의원"

-지성호의원, 자유의 소중함 깨달아, 사회봉사 지속가능한 환경 만들 것-
기사입력 2022.06.25 14:57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11111111111.jpg
지성호 의원(국민의힘 북한인권 및 탈북자·납북자 위원장) 6월 25일(토) 호국보훈의 날을 맞아 탈북민 500여명과 함께 국립서울현충원을 방문하여 참배와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선데이뉴스신문=이종록 기자] 지성호 의원(국민의힘 북한인권 및 탈북자·납북자 위원장) 6월 25일(토) 호국보훈의 날을 맞아 탈북민 500여명과 함께 국립서울현충원을 방문하여 참배와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어 지성호 의원은 임기 시작과 동시에 3·1절, 6·25 한국전쟁, 순국선열의 날 등 호국보훈 국가기념일에 나라를 위해 헌신하고 희생한 호국영웅들의 숭고한 뜻을 기리기 위한 행사를 빼놓지 않고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이 5회째다다고 전했다.

2222.jpg
지성호 의원

 

아울러 6.25전쟁 72주년이 되는 이날 전국 각지에서 모인 탈북민 봉사활동 단체와 북한인권단체, 국군포로가족 등 청년대학생들이 참여하여 현충탑 참배 이후 나라를 위해 희생된 참전용사들이 안장된 묘역을 찾아 봉사활동을 하였다고 설명했다.

 

 

 

지성호 의원은 “북한정권에 의해 자유를 박탈당하고 목숨을 걸고 탈출한 탈북민들은 자유의 가치가 얼마나 소중한지 자유대한민국에 와서야 진정한 자유를 누리고 있다”며 “한국전쟁에 참전한 미군, 유엔군 등 참전국들의 희생으로 얻어진 오늘의 자유는 결코 공짜가 아니기 때문에 그 가치를 잊지 말아야 한다”고 밝혔다.

 

555.jpg

마지막으로 국립서울현충원 참배와 봉사활동에는 김금옥 충북새삶인협회 회장, 한미옥 경기여명연합회 회장, 북한인권단체 나우(NAUH), 홍성원 목발사랑나눔봉사 단장, 이장열 부산자원봉사협회 회장, 하나향후회, 우정사랑봉사단, 유닛와이, 하나여성회, 통일봉사단(부산), 춘천자원봉사단 등 기독교청년단체 500여명이 참여했다고 덧붙였다.

[이종록 기자 rokjongkkk@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