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니엔 클라이드에서 박형식

보니(안유진 분)와 클라이드(박형식 분)목욕씬
기사입력 2013.09.10 22:42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0일 오후 서울 중구 충무아트홀에서 열린 뮤지컬 '보니앤클라이드' 프레스콜 현장에 배우 박형식이 참석해 시연을 하고 있다.

보니앤클라이드'(BONNIE & CLYDE)는 1930년대 남녀 2인조 강도 보니와 클라이드의 실제 이야기를 바탕으로 한 작품으로, 미국 남서부를 배경으로 뒀다. '보니앤클라이드'는 1967년 동명의 영화로 만들어졌으며, 국내에는 '우리에게 내일은 없다'는 제목으로 소개 됐다.

 이후 '보니앤클라이드'는 뮤지컬로 제작돼 2011년 브로드웨이와 2012년 일본 공연을 거쳐 한국에 들어오게 됐다. '지킬앤하이드' '스칼렛핌퍼넬' '몬테크리스토' 등으로 잘 알려진 미국 작곡가 프랭크 와일드혼의 최신작이다.

[김상민 기자 1971sang@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