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월화‘미래의 선택’ 한채아, 윤은혜에 한판승!

기사입력 2013.10.22 10:11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사진출처_ ‘미래의 선택’ 캡쳐>
KBS2 새 월화드라마 '미래의 선택(극본 홍진아 / 연출 권계홍 유종선)'에 꽃 미녀 당돌 리포터 서유경으로 분한 한채아가 윤은혜에 돌직구를 날렸다.

 교통사고 이후 병원에서 퇴원한 서유경(한채아 분)은 김신(이동건 분)의 모닝쇼 3팀에 배정이 되고, 이 과정에서 막내 보조작가로 일하고 있는 미래(윤은혜 분)과 맞닥 드리게 된다.

 이 과정에서 유경(한채아 분)과 미래(윤은혜 분)는 나이와 경력을 가지고 서열을 따지게 되고, 나이 어린 유경이 시시비비 가리는것에 대해 미래는 기죽기 않으려 하지만, 당돌하기 그지 없는 유경은 미래에게 먼저 돌직구를 날리며 미래의 입을 막는다.

 “언니 어릴 때 면도칼 좀 씹으셨나 봐요”라며 얄밉게 대꾸하자 미래는 할말을 잃게 된다.

  ‘미래의 선택’의 두 여주인공의 첫 번째 신경전에서 한채아가 선승하는 순간이었다. 하지만 이 뒤에는 박세주를 꼬셔 화끈하게 차버리려 하는 한채아의 숨겨진 계획이 있었으니 과연 한채아의 미래는 박세주와 함께 핑크빛 모드로 그려나갈 수 있을지 그녀의 미래가 궁금해 지고 있다.

 180도 상반되는 캐릭터인 미래와 유경의 접전은 보는 이들의 눈을 즐겁게 하며 뜨거운 볼거리를 제공 했다.

상큼 발랄한 꽃 미녀 리포터 서유경, 본격적인 한채아의 등장으로 ‘미래의 선택’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 가운데 ‘미래의 선택’은 매주 월화 저녁 10시 KBS 2TV를 통해 방송되고 있다.

 


 

[정 민 기자 sundanews1@hanm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