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현'대선개입 의혹, 특검 대상 아니다'

기사입력 2013.11.09 00:16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새누리당은 8일 민주당 김한길 대표가 국가기관 대선 개입 의혹에 대한 특검 수사를 요구한 데 대해 “지금은 사법부 판단과 검찰 수사를 지켜봐야 한다. 특검대상이 아니다”라고 반박했다.

새누리당 윤상현 원내수석부대표는 이날 주요당직자회의에서 “야당이 주장하는 사안들은 그간 야당 스스로 극찬을 아끼지 않았던 검찰의 수사 결과를 놓고 이미 재판이 진행 중이거나 현재 수사 중인 사안들”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윤 원내수석부대표는 “야당 스스로 부적절하다는 것을 알면서도 특검 주장을 꺼내려는 의도는 이른바 연석회의라는 신(新)야권연대를 위한 불쏘시개로 쓰겠다는 의도로 밖에 안 보인다”고 밝혔다.

또 민주당이 국회일정을 보이콧하고 대검찰청에 항의 방문하기로 한 것과 관련해선 “결국 특검으로 가기 위한 명분 쌓기에 불과하다”면서 “민주당의 이성회복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앞서 민주당 김한길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극도의 편파수사가 진행되고 전형적인 정치검찰의 모습을 보이고 있다”며 “대선 관련 의혹사건 일체를 특검에 맡겨야 한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선데이뉴스신문=www.newssunday.co.kr 상업적 목적이 아니라면 무단전재 & 재배포 가능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sundaynews1@hanmail.net>
 

[박경순 기자 21pks@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