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영애, 췌장암으로 병세...마지막 까지 연기 투혼 - 선데이뉴스신문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회원가입 로그인
2017년09월23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17-09-23 15:11:45
뉴스홈 > 연예스포츠
2017년04월10일 13시08분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배우 김영애, 췌장암으로 병세...마지막 까지 연기 투혼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선데이뉴스신문=박규진 기자]안방극장에서 큰 사랑을 받았던 배우 김영애 씨가 어제(9일) 췌장암으로 별세했다. 향년 66세를 마지막으로 암 투병 중에도 마지막까지 연기 혼을 불태웠지만, 병마를 이기지 못했다.

고인은 지난 2012년 MBC 드라마 ‘해를 품은 달’ 촬영 도중 황달 증세로 병원을 찾았다가 췌장암 선고를 받았다. 이후 이 사실을 숨긴 채 수술과 치료를 병행하며 드라마와 영화 촬영을 계속해 왔다.

고인의 마지막 작품은 드라마 ‘월계수양복점 신사들’이다. 지난해 8월부터 시작된 이 드라마에서 김영애는 가족의 엄마 역을 맡았고, 건강이 갑자기 악화된 지난해 10월말부터는 병원에 입원해 외출증을 끊어가며 촬영에 임했다.

고인은 1951년 부산 태생으로 1971년 MBC 공채 탤런트로 연기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여러 편의 영화와 드라마에 출연하며 1970-80년대를 보냈다. 2001년 화장품사업을 시작해 사업이 번성하면서 2004년 ‘달려라 울엄마’를 끝으로 연기생활 은퇴를 선언했다.

하지만 2007년 한 TV프로그램에서 그의 화장품에 관한 중금속 논란이 일면서 큰 타격을 입었고, 결국 인체에 유해하지 않다는 사실이 밝혀졌음에도 사업을 접었다.

한편 마지막까지 연기 혼을 불태웠던 고인의 빈소에는 추모의 발길이 이어졌다.

고인은 작품을 하면서 여러 차례 고비가 왔지만 강한 정신력으로 이를 극복했고 지난 2월까지 진통제로 버티며 마지막 드라마를 남겼다.

한국인이 사랑하는 명배우였던 고인은 성공한 화장품 사업가로서 이름을 날리기도 했다.

2009년 ‘애자’로 영화에 복귀한 이후 최근까지 ‘변호인’ ‘판도라’ 등에 강인한 엄마 역으로 출연했다.

고인은 백상예술대상 최우수연기상, SBS연기대상 최우수연기상, 대종상 여우조연상, 청룡영화상 여우조연상 등을 수상했다.

빈소는 서울 신촌세브란스병원에 꾸려졌고, 발인은 오는 11일 치러진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박규진 (jplenty@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연예스포츠섹션 목록으로
사진 영상 제보받습니다/ 선데이뉴스가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가치가 있다고 판단되는 사진 또는 영상을 선데이뉴스 사진영상부 (sundaynews1@hanmail.net)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제 5회 인위에V차트 어워즈’ NCT127 ‘한국 최고 신인상’과 ‘최고 인기 신인 그룹상” 수상 (2017-04-11 01:05:34)
'손흥민, "2골 1도움 토트넘, 왓포드에 4-0 대승" (2017-04-08 23:10:17)

정신 줄 놓은 영업사원은 배제합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선데이뉴스신문   등록번호: 경기다50103    아51237 등록일: 2007.3.31   발행인/편집인: 신민정  대표전화:1566-0172

청소년보호책임자:정성남

기사제보 cast21@newssunday.co.kr 비디오제작:제M-02-01-2006-06-2호 사업자등록번호:128-86-20462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성사동 519-34 3층 전관  서울취재본부:서울 마포구 서교동 480-14 2층 후원계좌번호:(주)선데이뉴스신문사 신한은행 140-007-756066
선데이뉴스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게재된 제휴기사,외부 칼럼 등 일부내용은 본지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c) {{2007}} Ver5.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