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한 명 없는 공연 ”십년만 부탁합니다”, 18일 개막 - 선데이뉴스신문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회원가입 로그인
2017년10월24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17-10-23 15:58:55
뉴스홈 > 문화
2017년10월12일 21시16분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배우 한 명 없는 공연 ”십년만 부탁합니다”, 18일 개막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선데이뉴스신문=김종권 기자]서울문화재단 남산예술센터는 2017년 시즌 프로그램으로 ‘십년만 부탁합니다’(공동연출 이주요·김현진|큐레토리얼 랩 서울 공동제작)을 오는 18일부터 22일까지 서울 중구 명동 남산예술센터 무대에 올린다.

‘십년만 부탁합니다’는 2007년 동명의 전시에서부터 시작한다. 당시 전시를 통해 누군가에게 위탁됐던 작품들이 그로부터 10년이 지난 지금의 남산예술센터 무대 주인공으로 돌아온다. 이 공연에는 단 한 명의 배우도 등장하지 않는다. 주인공은 사람이 아닌 사물인 20여개의 작품(오브제)들이다. 갈등을 유발하는 사건도, 서로 주고받는 대사도 없다. 스스로 움직일 수 없는 오브제들은 10년 간 혼자 간직하고 있던 이야기를 꺼낸다.

이번 작품의 공동연출인 이주요 작가와 김현진 큐레이터는 2007년 동명의 전시를 기획했고, 이후 보관 장소가 없어 버릴 상황에 처한 작품들의 위탁자를 찾았다. 위탁된 작품들은 개인의 공간에서 망각되거나 혹은 방치, 특별한 대상으로 10년을 보낸 셈이다.

공연은 이 작품들을 무대로 불러 모아 보낸 십년의 시간만큼 작가, 또 위탁자가 견딘 시간의 이야기를 풀어낸다. 김현진 큐레이터는 "이 노쇠함 속에 숨겨져 있는 단단함과 같은 존재의 변화에 주목했다. 작품(오브제)이 가지고 있는 이야기를 중첩시키면서 시간의 흐름에 따른 내적·외적인 변화를 드러내기 위해 전시가 아닌 무대의 방식을 선택했다. 전시로 보여줄 수 있는 정적인 무게감에 무대 위 입체감과 긴장감을 더해 그 동안의 연극 미학과는 다른 방식의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고 전했다.   

이 작업을 위해 사운드디자이너 류한길과 싱가포르 출신의 유엔 치와이가 함께 한다. 하나의 존재에 섞여 있는 여러 가지 모습과 변화의 과정을 그려내기 위해 개별 작품(오브제)마다 특유의 소리를 부여했다. 

앞서 2016년 프리 프로덕션 단계에서 쇼케이스(문래예술공장)를 거쳤다. 무대장치를 활용해 작품(오브제)을 등장시키는 방법과 영상, 조명, 사운드를 활용해 이야기를 전달하는 방법 등 공연화의 가능성을 사전에 점검했다. 이를 바탕으로 공연을 업그레이드해 서울아트마켓 2017 다원분야 선정작으로 무대에 오른다. 

남산예술센터는 장르적 경계가 사라지는 현대예술의 동시대적 특성을 반영하는 작품들을 매년 소개하고 있다. 지난해엔 연극과 미술 경계를 넘나드는 연출가 적극의 ‘아방가르드 신파극’, 시각예술가 정은영의 ‘변칙 판타지’를 선보인 데 이어 올해 서현석 작가의 단 한 명의 관객을 위한 공연 ‘천사’를 제작했다. 주요 티켓 예매사이트를 통해 예매 가능하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김종권 (kjk200@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문화섹션 목록으로
사진 영상 제보받습니다/ 선데이뉴스가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가치가 있다고 판단되는 사진 또는 영상을 선데이뉴스 사진영상부 (sundaynews1@hanmail.net)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연극 ”워킹 홀리데이”, 11월 7일 두산아트센터 개막 (2017-10-12 21:20:27)
뮤지컬 ”햄릿:얼라이브”, 고은성 ”햄릿룩” 공개 (2017-10-12 21:09:46)

정신 줄 놓은 영업사원은 배제합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선데이뉴스신문   등록번호: 경기다50103    아51237 등록일: 2007.3.31   발행인/편집인: 신민정  대표전화:1566-0172

청소년보호책임자:정성남

기사제보 cast21@newssunday.co.kr 비디오제작:제M-02-01-2006-06-2호 사업자등록번호:128-86-20462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성사동 519-34 3층 전관  서울취재본부:서울 마포구 서교동 480-14 2층 후원계좌번호:(주)선데이뉴스신문사 신한은행 140-007-756066
선데이뉴스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게재된 제휴기사,외부 칼럼 등 일부내용은 본지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c) {{2007}} Ver5.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