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단 맨씨어터 10주년 기념 공연 ”14人(in) 체홉”, 12월 1일 개막 - 선데이뉴스신문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회원가입 로그인
2017년11월25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17-11-24 21:42:30
뉴스홈 > 문화
2017년11월09일 10시05분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극단 맨씨어터 10주년 기념 공연 ”14人(in) 체홉”, 12월 1일 개막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선데이뉴스신문=김종권 기자]극단 맨씨어터 10주년 기념 공연 <14人(in)체홉>이 12월 1일부터 30일까지 설치극장 정미소에서 공연된다. 그 동안 <갈매기>, <벚꽃동산>등의 공연을 통해 고전을 고전다운 동시에 가장 쉽고 재미있게 선보였다는 호평을 받았던 맨씨어터가 10주년을 기념하는 뜻깊은 공연으로 역시 다시 한 번 체홉을 선택했다.  

체홉의 4대 장막극이 그의 가장 뛰어난 극 작품임에는 반론의 여지가 없다. 하지만 진게르만이 “보드빌(체홉이 자신의 단막극을 지칭한)은 체홉 특유의 대화의 열쇠를 제공하며, 이를 통해 그의 모든 희곡으로 향할 수 있다.”고 주장했듯이 단막극에 대한 이해와 연구는 체홉의 극 세계를 보다 폭넓게 이해하고 공감하기 위해 반드시 선행되어야 할 작업이라 할 수 있다.

이러한 인식을 바탕으로 2013년 맨씨어터와 우란문화재단은 <14人(in)체홉>을 제작하게 되었고, 프로젝트박스 시야에 이어 대학로예술극장 대극장에서도 전회 매진을 기록하며 관객와 평단의 호평 속에 막을 내렸다.   이번 2017년 <14人(in체홉>은 2013년 버전에서 <백조의 노래>를 제외하고, 체홉이 쓴 총 10편의 단막극 중 <곰>, <청혼>, <담배의 해로움에 대하여>, <개를 데리고 다니는 부인>까지 총 4편을 새롭게 엮어서 무대에 올린다. 체홉의 작품이 그러하듯 일상적이고 사소한 인간의 삶을 통해 ‘일상의 슬픈 희극성’과 ‘눈물을 통한 웃음’을 극대화함으로써 우리의 평범하고 보잘것없는 삶의 모습을 생생하게 그려낸다. 

이번 작품에는 극단 맨씨어터의 10주년 기념작품인 만큼 극단 대표인 배우 우현주가 연출 겸 배우를 맡아 작품을 이끌어가며, <14人(in)체홉>을 통해 가장 연극적이며 과감한 무대 미술을 선보였던 정승호 무대디자이너가 다시 한 번 호흡을 맞춘다. 또한 극단의 대표 배우인 서정연, 이석준, 정수영, 이창훈, 박기덕, 구도균, 이은이 참여한다.

연극과 영화에서 다방면으로 활약 중인 김태훈, 최덕문, 남문철, 권지숙과 떠오르는 신예 이갑선, 하현지 등 좀처럼 한 무대에서 만나기 힘든 14명의 배우가 의기투합하여 2017년 관객들에게 선보인다. 최고의 창작진들과 14명의 개성 넘치는 배우들이 선사하는 <14人(in)체홉>은 2017년을 즐겁고 행복하게 마무리하기에 안성 맞춤인 공연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김종권 (kjk200@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문화섹션 목록으로
사진 영상 제보받습니다/ 선데이뉴스가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가치가 있다고 판단되는 사진 또는 영상을 선데이뉴스 사진영상부 (sundaynews1@hanmail.net)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연극 ”신자유주의놀이-빈의자”, 18일 대학로 선돌극장 개막 (2017-11-09 10:10:00)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 옥주현-정선아-이지훈 등 프로필 사진 공개 (2017-11-09 10:00:00)

정신 줄 놓은 영업사원은 배제합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선데이뉴스신문   등록번호: 경기다50103    아51237 등록일: 2007.3.31   발행인/편집인: 신민정  대표전화:1566-0172

청소년보호책임자:정성남

기사제보 cast21@newssunday.co.kr 비디오제작:제M-02-01-2006-06-2호 사업자등록번호:128-86-20462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성사동 519-34 3층 전관  서울취재본부:서울 마포구 서교동 480-14 2층 후원계좌번호:(주)선데이뉴스신문사 신한은행 140-007-756066
선데이뉴스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게재된 제휴기사,외부 칼럼 등 일부내용은 본지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c) {{2007}} Ver5.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