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기의 프리마돈나” 안젤라 게오르규, 5년 만에 내한공연 - 선데이뉴스신문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회원가입 로그인
2017년12월17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17-12-17 12:52:30
뉴스홈 > 문화
2017년11월14일 09시25분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세기의 프리마돈나” 안젤라 게오르규, 5년 만에 내한공연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선데이뉴스신문=김종권 기자]세기의 프리마돈나, 안젤라 게오르규가 5년 만에 내한공연을 가진다.

오는 11월 12일 대구오페라하우스, 15일 광주문화예술회관, 18일 롯데콘서트홀에서 열리는 이번 내한 공연은 역사상 가장 사랑받았던 테너 루치아노 파바로티의 서거 10주년 기념 공연으로 열린다. 연주는 유진 콘이 지휘하는 광주시립오케스트라, 테너 라메 라하, 바리톤 고성현이 함께한다. 안젤라 게오르규는 2002년 로베르토 알라냐와 함께 첫 공연을 가진 후 지금까지 총 네 차례 내한공연을 가졌으며, 마지막은 2012년 야외오페라 '라보엠'이었다. 

안젤라 게오르규는 루마니아  시골 아주드  가난한 철도기관사  딸로 태어나 독학으로 오페라 가수를 꿈꿨다. 1994년 11월 코벤트 가든에서 게오르그 솔티가 지휘하는 '라 트라비아타'의 비올레타 역으로 일약 월드스타로 발돋움하였고, 이후 전세계 오페라 무대를 휩쓸었다. 그녀는 모든 음역대를 넘나드는 풍부한 성량과 표현력, 아름다운 외모로 여전히 오페라 섭외 1순위로 꼽히고 있으며, 데카, EMI 등 굴지의 음반사를 통해 발매된 많은 음반과 영상물로 전세계 클래식팬들과 만나왔다. ​

안젤라 게오르규는 이번 공연에서 푸치니의 오페라 <토스카> 중 '노래에 살고 사랑에 살고' 비제의 오페라 <카르멘> 중 '하바네라', 카탈라니의 오페라 <라 왈리> 중 '그럼 난 멀리 떠나겠어요', 오페라 <아드리아나 르쿠브뢰르> 중 '저는 창조주의 비천한 종일 뿐…'등의 주옥 같은 솔로곡들과, 베르디의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의 '파리를 떠나서', 모차르트의 오페라 <돈 지오반니> 중 '그대 손을 잡고', 푸치니의 오페라 <라 보엠> 중 '오 상냥한 아가씨'와 같은 듀엣곡 등 다양한 오페라 아리아의 향연을 펼친다.

 라스예술기획 윤두현 대표는 "안젤라 게오르규는 지난 6일 한국에 입국하여 공연 리허설을 하고 있다. 최상의 컨디션을 위해서 여유있는 일정으로 내한하였으며, 서울 공연이 그 하이라이트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루치아노 파바로티 서거 10주년 기념 공연의 서울 무대는 11월 17일, 18일 양일간 롯데콘서트홀에서 열리는데, 17일에는 유진콘 지휘의 코리아쿱 오케스트라 연주로 신영옥, 마테오 메차로, 고성현, 레온킴이 함께 연주하며, 파바로티가 생전에 즐겨 불렀던 노래들을 중심으로 프로그램을 꾸밀 예정이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김종권 (kjk200@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문화섹션 목록으로
사진 영상 제보받습니다/ 선데이뉴스가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가치가 있다고 판단되는 사진 또는 영상을 선데이뉴스 사진영상부 (sundaynews1@hanmail.net)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뮤지컬 ”에드거 앨런 포”, 연습실 현장 공개 (2017-11-14 09:30:00)
한국미술협회 뉴욕지회 오성균 회장...“지두화(指頭畵)의 대가로 정평” (2017-11-13 21:20:33)

정신 줄 놓은 영업사원은 배제합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선데이뉴스신문   등록번호: 경기다50103    아51237 등록일: 2007.3.31   발행인/편집인: 신민정  대표전화:1566-0172

청소년보호책임자:장순배

기사제보 cast21@newssunday.co.kr 비디오제작:제M-02-01-2006-06-2호 사업자등록번호:128-86-20462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성사동 519-34 3층 전관  서울취재본부:서울 마포구 서교동 480-14 2층 후원계좌번호:(주)선데이뉴스신문사 신한은행 140-007-756066
선데이뉴스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게재된 제휴기사,외부 칼럼 등 일부내용은 본지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c) {{2007}} Ver5.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