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식 선율로 눈·귀가 즐거운 하굣길

하동 옥종초, 2018 하굣길 작은 음악회 열어…방과 후 갈고 닦은 기량 발휘
기사입력 2018.06.12 10:33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하굣길-작은음악회2.jpg
하굣길 작은음악회

 

[선데이뉴스신문]하동 옥종초등학교(교장 김태세)는 옥종 청소년 오케스트라가 2018 하굣길 작은 음악회를 열어 호응을 얻었다고 12일 밝혔다.

 

옥종초등학교 야외 학습장에서 열린 작은 음악회는 라데츠키 행진곡, 폴카파티, 인생의 회전목마 등 총 5곡을 준비해 그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발휘했다.

 

학생들의 특기와 소질을 계발하고 예술적 창의성을 향상시키기 위해 방과 후에 옥종중·고등학교 학생들이 모여 오케스트라 수업을 하고 있다.

청소년 오케스트라는 그동안 배운 연주 실력을 함께 발휘함으로써 자신감을 갖고 성취감을 맛볼 수 있는 계기가 됐다.

 

담당 선생님은 “야외에서 연주할 기회가 없었는데 이렇게 야외에서 연주하면서 더욱 자신감을 갖고 자신의 연주 실력을 발휘할 수 있는 기회가 된 것 같아 뿌듯하고 기특하다”고 소감을 말했다.
 

[허왕국 기자 hyk5603@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