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군, 청소년의 달 유해환경 개선 및 아웃리치 활동 추진

기사입력 2019.05.15 13:19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선데이뉴스신문=이동훈 기자】횡성군이‘청소년의 달’을 맞아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활동에 나선다. 군은 경찰서, 교육지원청, 시민단체와 합동으로 5월 16일(목) 학교정화구역 및 생활주변 청소년유해업소에서 점검 및 계도활동을 실시한다.


 하굣길 학교주변 및 번화가 노래방·PC방 등에서 빈번히 일어나는 친구들끼리 음주·흡연, 거리배회 청소년 거리상담(아웃리치) 등 청소년 일탈행위를 사전에 차단하고 건전한 학교생활 유도를 병행한다.

 

 청소년 유해표시 부착 여부 및 주류‧담배 등 판매행위, 청소년 출입‧고용 금지업소에서의 위반행위, 불건전 광고 및 청소년 대상 불법 전단지 배포‧게시 행위가 중점 점검 및 계도 대상이다.


 또한 관내 버스정류장의 BIS시스템 및 홍보스크린을 활용 청소년 음주 흡연 예방 홍보 콘텐츠를 5~6월에 집중적으로 송출하여 청소년이 안전한 지역사회 분위기를 조성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청소년 유해환경 해소와 보호의식 확산을 위해 지역사회 구성원 모두가 관심을 갖고 협조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동훈 기자 mongpal@daum.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