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동 토크콘서트 노브레이크 시즌8”, 지난 4일 개막

기사입력 2018.01.08 23:56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선데이뉴스신문=김종권 기자]방송인 김제동이 지난 4일 서울 대학로 동덕여대 공연예술센터에서 2년 만에 ‘토크콘서트 노브레이크 시즌8’로 돌아왔다. 2009년 대학로에서 처음 시작한 만큼 이번에도 가까운 거리에서 관객과 마주하며 따뜻한 시간을 보냈다.

‘김제동 토크콘서트 노브레이크 시즌8’은 김제동과 관객이 교감하는 형식으로 이뤄졌다. 그는 방송에서 보여준 대화의 기술을 발휘했고, 마이크를 독점하지 않고 자유롭게 공연장을 거닐며 이야기를 나눴다.

김제동은 교육, 정치, 경제, 생활, 철학 등 다양한 주제를 아우르며 2시간 넘게 관객과 소통했다. 아울러 4인조 밴드의 연주에 맞춰 이문세의 ‘소녀’, 심수봉의 ‘사랑밖에 난 몰라’, 강산에의 ‘넌 할 수 있어’ 등을 불렀다. 

다양한 소통 방식으로 교감의 현장을 만든 김제동은 “잘 살았고, 이만하면 충분하다. 고맙고 애썼다”며 관객들을 응원했다.

2009년 첫 공연을 시작한 ‘김제동 토크콘서트 노브레이크’는 일곱 번의 시즌 동안 273회 공연했고, 29만 2000명이 관람했다. 150석 규모의 소극장부터 수천 석에 이르는 대극장까지 아우르며 전국에서 관객과 만났다. 이번 시즌은 오는 2월 4일까지 동덕여대 공연예술센터에서 공연된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