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창의, MBC 새 주말극 '숨바꼭질' 출연 확정

기사입력 2018.05.15 01:14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숨바꼭질_01_송창의캐스팅확정.jpg

 

[선데이뉴스신문=김종권 기자]송창의가 이유리와 함께 MBC 새 주말특별기획 ‘숨바꼭질’(극본 설경은, 연출 신용휘, 제작 네오엔터테인먼트)의 주연으로 출연한다.

 

‘숨바꼭질’은 대한민국 업계 1위의 화장품 기업의 상속녀와 그녀의 인생을 대신 살아야만 했던 또 다른 여자의 운명, 그리고 이를 둘러싼 욕망과 비밀을 그린 드라마다. ‘터널’, ‘크로스’ 등의 신용휘 PD와 ‘두 여자의 방’, ‘사랑해 아줌마’ 등을 집필한 설경은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극중 송창의는 겉은 태산그룹의 수행비서이자 운전기사에 불과하지만 실은 능력과 실력 모든 것을 다 갖춘 완벽남 차은혁 역을 맡았다. 차은혁은 명석한 두뇌, 남다른 근성, 뚜렷한 목표의식에 젠틀한 비주얼까지 성공의 요건을 모두 갖췄지만 그것을 철저히 숨기며 평범함을 연기하는 인물이다. 송창의는 내면의 욕망을 일깨워 준 한 여자를 만나게 되면서 다양한 감정에 휩사이며 강렬하고 깊이있는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숨바꼭질'의 여자 주인공으로는 배우 이유리가 캐스팅을 확정지었다. 특히, 두 사람은 각각 MBC 주말 드라마 ‘여자를 울려’와 ‘왔다  장보리’로 시청률과 화제성에 있어서 독보적인 인기를 끌었던 바 있어 둘의 호흡이 더욱 기대를 모은다.
 
송창의는 “‘숨바꼭질’ 대본을 받자마자 단 숨에 읽었을 만큼 몰입도가 최고였던 작품이다. 무엇보다 차은혁이라는 캐릭터가 가진 매력이 무궁무진하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좋은 작품으로 인사드릴 수 있게 되어 기쁘다. 좋은 배우, 좋은 스태프들과 한마음으로 열심히 하겠다. 이유리씨와의 호흡도 기대해달라.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 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배우 이유리에 이어 남자 주인공 송창의가 합류한 MBC 새 주말특별기획 드라마 ‘숨바꼭질’은 ‘데릴남편 오작두’ 후속 ‘이별이 떠났다’에 이어 오는 8월 방영될 예정이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