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나은, 2년 연속 아디다스 모델 발탁

기사입력 2018.07.05 23:40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이미지 2) 아디다스 Z.N.E. 후디 팔리 착용한 손나은.jpg

 [선데이뉴스= 김종권 기자]그룹 에이핑크 손나은이 글로벌 리딩 스포츠 브랜드 모델로 2년 연속 활동하게 됐다.

소속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측은  “손나은이 최근 아디다스와 광고모델 재계약을 체결하면서 2017년부터 시작된 인연을 이어가게 됐다”고 밝혔다.

 

앞서 아디다스 트레이닝 웨어를 완벽 소화하며 온라인상에서 ‘레깅스 여신’으로 떠올랐던 손나은은 입소문에 힘입어 아디다스 모델로 발탁됐다. 손나은은 지난 1년간 아디다스 모델로 맹활약하며 제품의 우수성을 널리 알렸다.

 

아디다스 측은 “밝고 건강한 이미지로 아디다스 트레이닝복을 완벽히 소화해 화제가 되고 있는 걸그룹 에이핑크의 손나은을 다시 한번 모델로 발탁됐다”며 재계약 배경을 설명했다.

 

손나은은 현재 식음료, 핸드백, 코스메틱, 스포츠 브랜드 등 인기 스타만 출연한다는 주요 광고 분야만 6건을 섭렵했으며, 광고모델 계약 문의는 10건이 넘는다고 전해진다. 손나은의 광고 개런티는 톱스타급에 해당한다는 후문이다. 손나은을 향한 광고계의 러브콜이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아디다스 광고모델 재계약 소식까지 전하며 손나은은 다시 한 번 대세 모델임을 보여줬다.

 

2018070510110342100_1530753062.jpg

 한편 손나은은 자신이 속한 걸그룹 에이핑크의 멤버로서 완전체 활동에 매진하고 있다. 에이핑크는 지난 2일 미니 7집 ‘ONE & SIX’를 발매하고 타이틀곡 ‘1도 없어’로 컴백해 화제몰이 중이다. 더불어 손나은은 영화 ‘여곡성’ 주연으로서 스크린 데뷔를 예고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광고모델을 비롯해 배우, 가수로서 맹활약할 손나은의 앞으로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