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소식] 『빌어먹을 세상 따위』 시즌 2, ‘빌어먹을 세상’은 아직 끝나지 않았다.

기사입력 2019.10.31 22:29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선데이뉴스신문=김건우 기자] '이제야 평범한 삶을 찾은 19살 앨리사, 그녀의 또다른 나날이 시작된다!'


세계적인 인터넷 엔터테인먼트 서비스 넷플릭스(Netflix)가 <빌어먹을 세상 따위(The End of the F***ing World)> 시즌 2의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빌어먹을 세상 따위> 시즌 2는 충격적 결말을 맞은 가출 후 2년, 이제야 평범한 삶을 살게 된 앨리사 앞에 의문의 여자 보니가 나타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다.
 

still_01.png

 

still_02.png

 

still_03.png

[사진='빌어먹을 세상 따위' 시즌2 스틸 컷 / 제공=넷플릭스]

 

바로 눈앞에서 살인을 목격하고, 친구가 총에 맞고 이보다 최악은 없을 것만 같았던 17살을 지나온 앨리사, 빌리 아이돌의 ‘White Wedding’이 흐르는 메인 예고편에서 2년이 지나 19살이 된 앨리사의 새로운 이야기를 엿볼 수 있다.        


문득문득 떠오르는 제임스와의 기억에 멍해지기도 하지만, 앨리사는 식당에서 일도 하고 일상을 찾으며 19살다운 삶을 살아보려 한다.

 

하지만 웨딩드레스를 입고 있는 앨리사와 그녀가 등장한 신문 기사를 품고 다니는 의문의 소녀가 등장하며 앨리사의 일상에 다시 균열이 찾아든다.        


또한 제임스의 이름이 새겨진 총알은 시즌 1에서 앨리사를 위해 자신을 희생했던 제임스에게 어떤 일이 벌어졌을지 궁금증을 더한다.
( 예고편 : https://youtu.be/Q542eAJZEWI )

 

시즌 1에서 호연을 보여줬던 제시카 바든이 19살이 된 앨리사를 연기하고 <레이디 맥베스>, <스타워즈: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의 네이어미 애키가 보니로 분해 팽팽한 긴장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메인 예고편을 공개한 <빌어먹을 세상 따위> 시즌 2는 오는 11월 5일 넷플릭스에서 서비스될 예정이다.

[김건우 기자 geonwoo31@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