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문화재단, 2013 뮤지컬 ”레베카”...마지막 기회

기사입력 2013.04.16 17:49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고양문화재단(대표 안태경)은 지난 1월 국내 초연과 동시에 2013년 최대 화제를 기록하고 있는 뮤지컬 <레베카>가 서울(LG 아트센터) 공연 종료 후 대구, 김해, 광주, 부산, 천안 등을 거쳐 오는 6월 1일과 2일 양일간 고양아람누리 아람극장에서 마지막 공연을 펼친다고 밝혔다.

2개월만에 수도권에서 <레베카>를 다시 볼 수 있는 기회이자 5개월여간 대장정을 펼친 <레베카> 팀과 올해 마지막 공연을 함께 하는 뜻깊은 무대가 될 이번 공연은 뮤지컬 팬이라면 놓치지 말아야 할 기회다.

<레베카.는 언론과 관객의 잇따른 호평 속에 작품성과 흥행성을 모두 인정받으며 공연 개막과 동시에 5주 연속 예매 순위 정상에 오르는 폭발적인 흥행을 기록한 작품이다. 로맨스와 서스펜스가 결합된 긴장감 넘치는 이야기와 이를 절묘하게 담아낸 드라마틱한 음악에 유준상, 오만석, 류정한, 옥주현, 신영숙, 임혜영, 김보경 등 화려한 출연진의 인상적인 열연이 더해져 '2013년 상반기 최고의 뮤지컬'이란 찬사도 얻었다.

영국 맨덜리 대저택을 그대로 옮겨 놓은 듯한 웅장한 대형 세트 위에 '나(I)'의 기억 상자를 오브제로 활용해 파격적으로 구성한 뮤지컬 <레베카>의 무대는 미스터리한 극의 분위기를 역동적으로 담은 영상과 조화를 이뤄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2막의 첫 장면에서 댄버스 부인과 '나(I)'가 <레베카>를 열창할 때 보랏빛 커튼이 올라가고 레베카의 침실이 360도 회전해 발코니로 전환하는 장면은 관객의 탄성을 자아냈다.

뮤지컬 <레베카>는 <엘리자벳>, <모차르트!>, <마리 앙뚜아네뜨> 작곡가 실베스터 르베이와 극작가 미하엘 쿤체의 손에서 탄생한 작품으로 대프니 듀 모리에의 동명 베스트셀러 소설을 기반으로 하고 있으며, 스릴러의 거장 알프레드 히치콕의 작품 중 유일하게 아카데미 작품상을 수상한 영화 <레베카>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됐다.

뮤지컬 <레베카>는 고양문화재단 및 인터파크 티켓 예매 사이트에서 예매 가능하며, 올해 마지막 공연으로 서울공연보다 저렴하게 책정된 입장료에 4월 30일까지 조기예매 20% 할인 등 다양한 티켓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문의는 고양문화재단(1577-7766, www.artgy.or.kr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